1억5천만원 횡령 경남도 공무원 구속

경남지방경찰청은 억대의 공금을
횡령한 혐의로 경남도청 7급 공무원
51살 정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정 씨는 행정과 소속으로 일하던
지난 2012년 1월부터 3년동안
경비 지출내역을 전산에 허위로
작성하는 수법 등으로 도청 계좌
5개에서 모두 242차례에 걸쳐
약 1억 5천만원을 부당인출해 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