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축제재단 설립 추진

창원시가 축제를 전담하는
일명 축제재단 설립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창원시는 어제(28) 관광진흥위원회
보고회를 가진 자리에서
진해군항제등 각종 축제를
성공시키기 위해서는 전문성이
필요하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와함께 창원시가 창원제과협회와
공동으로 내놓은 특산품 단감빵과 주남빵은 모두 3천3백만원어치가
판매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진재운 기자
  • 진재운 기자
  • spring@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