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베, 끝내 위안부 문제 사죄 외면

아베 일본 총리가 미 의회 상하원 합동회의에서 일본 총리로서는 처음으로 연설을 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연설에서 과거사 문제와 관련해 일본의 행위가 아시아 국가
주민들에게 고통을 줬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이런 과거를 외면해서는 안된다면서 자신은 이런 점과 관련해 전임 총리들에 의해 표명된 입장을 계승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그러나 위안부 문제에 대해 전혀 언급하지 않았고 침략 전쟁을 인정하는 표현도 하지 않았습니다.

월드  
  • 월드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