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지검, 경남상인회장 압수수색

창원지검 특수부는 오늘(7)
경남상인회 회장 조모씨에 대해
기금 횡령 등의 혐의로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조사를 벌이는 한편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했습니다.

검찰은 조씨가 도심재생사업 기금과
상인신문 지원금 그리고 창원시 양덕동 롯데마트입점 상생기금 횡령 등의 혐의에 대해 수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런데 조씨는 지난해 경남도지사
선거에서 홍지사를 도운 것으로 알려져 있어 수사 배경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검찰은 조씨에 대해 밤샘 조사후 구속영장을 신청한다는 방침입니다.

진재운 기자
  • 진재운 기자
  • spring@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