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 만연 잔반처리사업 조사 착수

KNN이 지난주 연속보도한
잔반처리사업 농장들의
불법 물량 나누기와
미등록 차량 사용에 대해
경상남도가 전면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또 각 시군에 공문을 보내
지도점검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또 적발된 위반업체에 대해서는
형사 고발와 함께 금지명령이
내려질 수 있도록 조치하는 한편
관련된 감시 시스템을 재점검하고
대책을 마련해 환경부에 건의할
방침입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