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던 트럭에서 불, 4백만원 피해

오늘 오전 11시쯤 부산 기장군의 만화리 고개를 내려오던 1톤 트럭에서 불이 났습니다.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트럭과 트럭에 실려 있던 식료품 등이 불에 타 경찰 추산 4백여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경찰은 엔진룸 쪽에서 연기가 났다는 운전자 47살 윤모 씨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