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성장, 2060년에 크게 둔화

{앵커:전세계적인 경제침체와 불황으로 세계 경제 성장에 제동이 걸린지 오랜데요.

세계 경제 성장이 오는 2060년에는 지금보다 더 둔화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리포트}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는 최근 발표한 보고서를 통해, OECD 회원국의 평균 성장이 2050∼2060년 기간동안 연평균 2.4%에 그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이는 2010∼2020년의 연평균 3.6%에 크게 못 미치는 수준입니다.

보고서는 고령화와 기후 변화, 신흥국 성장 둔화와 경제 불균형 심화를 주요 이유로 분석했습니다.

특히, 기후 변화로 말미암은 충격이, 2060년에는 남아시아와 서남아시아 국내총생산(GDP)을 약 6% 감소시킬것으로 전망됐습니다.

세계 전체로는 성장 감축폭이 1.5%에 달할 것으로 관측됐습니다.

이와함께, 경제 불균형이 지금 추세로 심화되면 2060년까지 회원국의 평균 불균형이 30%가량 확대될 것 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반면, 역내 선진국과 신흥국간 소득 격차는 2060년이 되면 감소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이 때문에 역내국간 경제 이민도 감소할 것으로 OECD는 내다봤습니다.

보고서는 예상되는 성장 둔화를 극복하기위해선 혁신과 기술 투자 에 더욱 박차를 가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KNN 월드뉴스 김종우 입니다.

월드  
  • 월드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