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 투약 자살소동 벌인 30대 영장

부산진 경찰서는
환각 상태에서 자살 소동을 벌인
혐의로 38살 이 모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이씨는 오늘(20일) 오전 11시부터
4시간동안 부산 개금동의
한 모텔 6층에서 자살하겠다며
난동을 부린 혐의를 받고 있으며
경찰조사결과 이 씨는
마약 양성 반응을 보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박명선 기자
  • 박명선 기자
  • pms@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