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행 프랑스 여객기 전투기 호위 받아

에어프랑스 소속 여객기가 어제 프랑스 파리의 샤를 드골 공항에서 미국 뉴욕의 존 F.케네디 공항까지 운항하면서 미국 전투기의 호위를 받았습니다.

이 같은 조치는 미국 메릴랜드 주
경찰 폭발물 센터가 해당 여객기
탑승객들에게 공격을 가하겠다는 익명의 협박 전화를 받고 취해졌습니다.

이 여객기는 존 F.케네디 공항의 안전 구역에 착륙해 보안 검색을 받았으며, 아무런 문제가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월드  
  • 월드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