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회에 휘발유 뿌린 구의원 의원직 상실

구의회에서 휘발유를 뿌린 혐의로
기소된 새정치민주연합 박욱영
부산 해운대구의원과 관련해
대법원이 의원직 상실형을
확정했습니다.

박 의원은 지난해 7월 해운대구의회
본회의장에서 새누리당 의원들이
의장단을 독식하려 한다며 투표함에 휘발유를 뿌리고 본회의장을
1시간동안 점거한 혐의입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