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픈 선원 방치,폭행해 숨지게 한 선장 구속

부산해양경비안전서는 부산 선적
3백톤급 원양참치어선 선장 67살
A씨를 상습 폭행 혐의로
구속했습니다.

A씨는 필리핀 선원 43살 B씨가
심낭염을 앓고 있는데도 병원에
보내지 않고 한달여동안 방치하면서 구타하고 체벌을 가해 결국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조사결과 A 선장은 외국인 선원들에게 자신의 행위를 발설하면 강제로 귀국시키겠다고 협박한 사실도
드러났습니다.

박명선 기자
  • 박명선 기자
  • pms@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