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스 지역사회 감염 대비해야

부산의 시민사회단체들이
오늘(15일) 기자회견을 갖고
메르스 확진환자 추가 발생에
대비한 대응책 마련을 주문했습니다.

보건의료노조 부산지역본부 등은
지역사회 감염에 대비한 집중치료
기관의 시설 장비를 점검하고
구체적인 인력 확보 방안 등을
마련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최일선에서 메르스 확진자 치료와
선별 등을 담당하고 있는
부산의료원의 가치를 재평가하고
공공성을 중심으로 한 발전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