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사장 발판 기울어져, 3명 추락 부상

오늘(2) 낮 9시 반쯤 부산 신평동의 한 공장내 공사장 발판이 기울어져 작업자 3명이 3미터 아래로 추락했습니다.

이 사고로 36살 조모 씨 등 3명이 부상을 입어 인근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경찰은 발판 고정 등 안전조치의 문제가 없었는지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