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리하다 지게차에 깔려, 1명 중상

오늘 오전 11시쯤
부산 녹산공단의 한 공장에서
지게차 수리를 하던 33살 김모 씨가
지게차에 깔려 중상을 입었습니다.

소방은 김 씨를 병원으로 후송했으며
지게차를 들어올렸던 유압사다리에
문제가 생겨 사고가 난 것 같다고
밝혔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