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위입원으로 보험금 3억대 가로챈 40대 검거

진주경찰서는
허위 입원으로 보험금을 받아 가로챈 혐의로 42살 백모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별다른 직업이 없는 백씨는
지난 2010년 7월부터 4년 동안
진주와 사천지역 7개 병원에
모두 30여차례에 걸쳐 580여일을 입원하며 보험금 3억 7천만원을 받아 가로챈 혐읩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