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억 땅 22억에 판매" 사기 일당 검거

부산 기장경찰서는 40억원 짜리
고가의 임야를 절반 가격에
급매한다고 속여 계약금을
받아 챙긴 혐의로 39살 김모 씨 등
2명을 구속하고, 일당 2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 씨 등은 지난달 18일
부산 기장군의 한 부동산중개업소에서
71살 A 씨에게 40억원 상당의 임야
만 8천 제곱미터를 22억원에 싸게
판매한다고 속여 계약금 3억원을
가로챈 혐의입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