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물공장 화재, 4천여만원 피해

어제(8)밤 10시쯤
부산 강서구의 한 직물공장에서
불이 나 30여분만에 꺼졌습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공장 내부와 기계 등이 타
소방서 추산 4천3백여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소방과 경찰은 목격자 등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