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홍준표 지사 측근들, 중진 물갈이론 큰 기대

경남도청에서 내년 총선 출마를 준비하고 있는 인사들이 김태호 의원의 내년 총선 불출마 선언을 예의주시하고 있습니다.

윤한홍 행정부지사와 최구식 서부부지사, 오태완 정무조정실장등 내년 총선 출마를 준비하고 있는 도청 인사들은 김의원의 불출마 선언이 내년 총선 공천과정에서 새누리당의 영남권 중진 물갈이로 이어지는 상황을 내심 바라고 있습니다.

이들이 출마를 준비하고 있는 지역구의 현 의원들이 대부분 3선 이상의 중진의원들로 중진 물갈이 바람이 불 경우 자신들의 공천이나 당선 가능성이 높아진다고 보기 때문입니다.

경남지역의 주요 갈등현안들을 피하지 않고 주도해온 홍지사와 홍지사의 측근 인사들이 올 하반기 어떻게 내년 총선을 준비해 갈지도 관심거립니다.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