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만대장경' 경판 수 8만1천352장 확인

국보 제32호인,
합천 해인사 대장경판의 경판 수가
지금까지 알려진 것보다 많은
8만 천 352장으로 확인됐습니다.

문화재청은
지난2000년부터 10여년간 '팔만대장경 디지털화' 사업을 진행하면서
경판 수를 정밀 조사한 결과
일제강점기인, 지난1915년 집계한
8만 천 258장 보다
94장 많은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습니다.

최광수  
  • 최광수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