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비리 의혹' 부산시민회관 압수수색

부산시 산하 문화시설에 대한
비리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오늘(21) 부산시민회관을
압수수색했습니다.

부산 남부경찰서는 부산시민회관과
인쇄업체 한 곳을 압수수색했으며
공연과 관련한 비리의혹에 대해 집중 수사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또 부산시민회관과 10년째
인쇄물 수의계약을 한 업체에
대해서도 선정과정에 비리가 있었는지
여부를 수사하고 있습니다.

박명선 기자
  • 박명선 기자
  • pms@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