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소 화재..7천3백만 원 피해

어제(29) 오후 5시쯤 경남 남해 미조면에 있는 한 조선소에서 불이 나
2시간 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다친 사람은 없지만
조선소 한 동이 모두 타 소방서 추산 7천3백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소방당국은 당시 조업이 없어 조선소에 아무도 없었다며
합동감식을 통해 정확한 원인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김건형 기자
  • 김건형 기자
  • kgh@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