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문화예술테마파크' 조성 본격화

옛 마산항 부두를 문화예술테마파크로
조성하기 위한 사업이 본격
추진됩니다.

창원시는 오늘(31) 마산지방해양수산청의 서항지구 친수공간을
문화예술테마파크로 조성하기 위해
자문위원회를 구성하고 위촉식을
가졌습니다.

대상사업지는 옛 마산항 서항지구 일대로 길이 2.3km로, 22만제곱미터의 면적에 493억원이 투입됩니다.

진재운 기자
  • 진재운 기자
  • spring@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