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동래 신규 분양 아파트 최대 경쟁률 141:1 넘어 분양 인기 폭발

부산 동래 신규 분양 아파트 최대 경쟁률 141:1 넘어 분양 인기 폭발

한화

한화건설이 부산 동래구 낙민동에 짓는 “동래 꿈에그린” 아파트가 평균 120.37대 1의 경쟁률로 청약을 마감했습니다.

10일 금융결제원과 한화건설에 따르면 지난 9일 부산 동래 꿈에그린 아파트 1순위 청약접수 결과 512가구(특별공급 220가구 제외) 모집에 6만1천630명이 몰려 평균 120.37대 1의 경쟁률로 모든 주택형이 1순위에서 마감됐습니다.전용면적 84㎡B형은 248가구 모집에 3만5천35명이 몰려 141.27대 1의 최고 경쟁률을 기록했고 84㎡A형은 264가구 모집에 2만3천673명이 청약해 89.67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습니다.

동래 꿈에그린은 지하 2층, 지상 46∼49층 4개 동, 전용면적 84㎡ 732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모든 가구가 수요자나 투자자의 관심이 높은 전용면적 84㎡로 구성됐습니다.당첨자는 오는 16일 발표하고 계약은 21∼23일 받으며 입주는 2019년 2월 예정입니다.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