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사 폭력 물의 경남꿈키움학교 정상화

교사가 학생들에게 폭력을 휘둘러 물의를 빚은 경남 첫 공립 대안중학교인 경남꿈키움학교가 정상화될 전망입니다.

경남도교육청과 피해 학생 학부모들은 폭행에 연루된 교사들에 대한 징계를 요구하지 않고, 직위해제된 학교장을 복직시키는데 합의했습니다.

이와함께 대안교육 전문가 채용과 교장공모제 도입 등도 내년부터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이태훈 기자
  • 이태훈 기자
  • lth4101@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