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은행 손교덕행장 연봉 20% 자진 반납

경남은행 손교덕 은행장이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연봉의 20%를
자진 반납하기로 했습니다.

손교덕 은행장은 많지는 않지만 반납한 연봉이 신규 채용을 위한 재원으로 쓰여지기를 바란다며 지역 내 채용 확대와 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힘을 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진재운 기자
  • 진재운 기자
  • spring@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