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허남식 전 부산시장 총선 보다는 입각에 관심?

내년 총선에서 부산 사하을 출마 요구를 받고 있는 허남식 전 부산시장이 당협위원장 추가
공모를 거부하고 있어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허 전 시장은 최근 새누리당 지도부의 당협위원장 공모 요구에,연말까지
시간을 달라며 사실상 거부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를 두고 지역 정치권은 정치인 출신 장관들이 내년 총선을 앞두고
연말쯤 대거 빠지게 되면,허 전 시장이 그 빈 자리를 노리는게 아니냐는 해석을 내놓고 있습니다.
[KNN SNS]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