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重, 스마트그리드 사업자 선정

두산중공업이 전기의 생산과 운반 소비 과정에서 정보통신 기술을 접목해 효율을 높이는 스마트 그리드 에너지 저장장치 분야 주관 사업자로
선정됐습니다.

두산중공업이 주관하게 된 이번 사업은 전력 사용량이 적은 시기에 배터리 등으로 전기를 비축해 뒀다가 필요한 시기에 공급되도록 하는 시스템으로 배터리 가격 하락에 따라 높은 성장 가능성이 예측되고 있습니다.

진재운 기자
  • 진재운 기자
  • spring@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