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세탁소등 화재 잇따라

오늘(3) 오전 2시반쯤
부산 해운대구의 한 아파트에서
불이 나 30여분 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주민 1명이 연기를 마셔
치료를 받았고 주민 일부가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습니다.

이보다 앞선 어제(2) 저녁 7시 40분쯤
부산 영도구 모 찜질방에 있는
세탁소에서 불이나 59살 이모씨가
부상을 입고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전성호 기자
  • 전성호 기자
  • j111@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