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속구조물 반사광에 차량 불 탈 뻔

어제(4) 오후 1시 30분쯤
창원시 의창구 팔용동의 도로에
주차된 한 승용차 뒷부분이
금속 구조물에 반사된 햇빛 때문에
녹아 연기를 냈습니다.

상황을 목격한 관광버스 기사가
생수병의 물로 큰 불은 막았습니다.

차량에 발생한 열은 브레이크등과
범퍼 일부를 녹여 소방서추산
2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냈습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