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부산 서면 실종 10대 온몸 골절상 발견 생명 지장은 없어 자살 시도 가능성 수사

[속보]부산 서면 실종 10대 온몸 골절상 발견 생명 지장은 없어 자살 시도 가능성 수사

KakaoTalk_20151015_145326042
대낮 부산의 대표적 번화가인 사라진 박모(19)양이 나흘만에 인근 빌딩 12층에서 온몸에 골절상을 입은 채 발견됐습니다.발견 당시 박양은 머리를 크게 다치고 갈비뼈 등 온몸에 골절상을 입은 상태였습니다.의식은 있었지만 말은 하지 못했다고 출동한 경찰관은 전했습니다.박양은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 지장은 없다고 경찰은 말했습니다. 경찰은 실종 당일인 11일 박양이 홀로 이 빌딩으로 들어가는 폐쇄회로TV 영상을 확보했습니다.경찰은 박양이 건물 14층 옥상으로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가 테라스처럼 튀어나온 12층 바닥으로 떨어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박양이 사라졌던 음식점과 이 빌딩은 직선거리로 약 200m 떨어져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12층 바닥에 묻은 피와 박양의 피부가 변색된 점 등으로 미뤄 다친 지 꽤 시간이 지난 것으로 보인다”며 “박양은 이전에 자살을 시도한 적이 있었다고 한다”고 말했습니다.박양은 11일 오후 2시쯤 부산진구 서면의 한 음식점에서 친구의 전화를 받고 나간 뒤 행방이 묘연했습니다.[KNN SNS]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