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조원우 감독, 오늘 취임

롯데 자이언츠 조원우 감독이
오늘(16일) 사직구장 4층 대강당에서
이창원 대표와 선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감독 취임식을 가졌습니다.

조 감독은 취임사에서
구도 부산의 명성을 되찾고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근성있는 야구의 새로운 롯데를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조원우 감독은 올 해 44살로
현역 최연소 감독으로
지휘봉을 잡게 됐으며,
지난 2011년부터 2년간
롯데의 외야, 수비 코치를 맡아
전준우와 손아섭 등을
길러낸 바 있습니다.

정수영  
  • 정수영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