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에서 지폐 훔친 외주업체 직원 영장

한국은행 부산본부에서 발생한 지폐 유출 사건을 수사하는 부산 남부경찰서는 외주업체 직원 26살 정 모씨에 대해 절도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정 씨는 지난 16일 오전 10시반쯤
한국은행 부산본부 지폐 분류장에서
5만원권 지폐 천장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어제(17) 정씨를 긴급 체포했으며 유출된 지폐 모두를 회수했습니다.

박명선 기자
  • 박명선 기자
  • pms@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