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마시다가 동족 살해…중국동포 20대 체포

경남 진해경찰서는 1일 함께 술을 마시던 일행을 숨지게 한 혐의(살인)로 중국 동포(조선족) A(27)씨를 긴급 체포했습니다.

A씨는 지난달 31일 새벽 2시 50분께 창원시 진해구의 한 원룸에서 같은 중국동포인 B(32)씨의 가슴을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씨는 창원시 진해구의 한 아파트 신축공사현장에서 함께 일하면서 평소 형으로 부르는 B씨와 술을 마시다가 말다툼 끝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A씨는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며 정확한 범행 동기는 밝히지 않았다고 경찰은 전했습니다.

A씨는 범행 직후 구급차를 보내달라고 소방서에 신고, 소방서가 경찰에 통보하면서 현행범으로 붙잡혔습니다.

경찰은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중국영사관에 범행사실을 통보했습니다.

[ KNN SNS ]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