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tar
※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지스타 2015 개막

조회수3.12K의견0

{앵커:국내최대의 게임쇼인 지스타 2015가 그 막을 올렸습니다.

굵직굵직한 대형 게임들이 첫 선을 보였고 가상현실게임도 등장하면서 첫날부터 행사장 열기가 뜨거웠습니다.

표중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화려한 무대위에서 현란한 화면들이 해설자의 목소리를 타고 펼쳐집니다.

게임속 주인공에 슈퍼카까지 직접 등장하면 실내에는 환호성이 가득찹니다

쉴새없이 터치하고 마우스를 옮기며 게임을 즐기느라 시간가는줄 모릅니다

{김남형/부산 대연동/미리 체험해 볼 수 있어서 굉장히 좋았고요 나중에 이 게임이 오픈하면 다운받아서 해볼 의향이 있습니다. }

직접 총을 쏘거나 조종간을 움직이는 게임도 크게 늘었습니다.

그만큼 지스타를 찾는 연령과 성별, 취향이 다양해진 것입니다.

특히 올해는 이렇게 가상현실을 통해 즐기는 VR게임이 첫 선을 보이면서 지스타를 찾은 관객들의 큰 호응을 받았습니다.

특히 그동안 온라인의 독주에 모바일 이 강력한 경쟁자로 떠올랐습니다.

외국 유명배우를 앞세우고 7개를 한꺼번에 출시하는 물량공세도 펼쳤습니다

{소태환/ 게임사 “4:33″ 대표/스마트폰 시대에 맞는 새로운 전시방식에 대한 도전을 해보고 싶었고요 그래서 굉장히 독특하고 부산에 어울리는 컨테이너 컨셉을 가져왔습니다.}

해외에서 지스타를 찾는 이들이 크게 늘어난 점도 눈에 띕니다.

{최관호/지스타 2015 조직위원장/가장 독보적인 BTB 중심의 게임쇼로 자리잡아 가고 있습니다. 그래서 중국, 일본뿐 아니라 전세계에서 아시아의 중심인 한국으로 모이는 지스타가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2천6백여개 부스가 치열한 경쟁을 벌이는 게임 천국 지스타 2015는 오는 15일 일요일까지 다양한 부대행사와 함께 펼쳐지면서 그 열기를 더할 예정입니다.

KNN 표중규입니다.

프로그램:

주요뉴스 G-Star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