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투데이
전체화면보기

세금낭비 마창대교, 운영권 회수 추진

조회수533의견0

수요예측 실패로 세금 낭비 지적이
높은 마창대교 운영에 대해 경남도가 민간사업자의 운영권 회수를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경남도 하병필 기획실장은 오늘(24) 기자회견을 갖고 민간사업자에게 오는 2038년까지 매년 140억원 총 3천188억 가량을 지급하는 불공정 계약이 계속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따라 운영권 회수 등을 위해 중앙 정부에 공익처분 심의를 신청하는 등 재구조화를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