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투데이
전체화면보기

안상수시장, "광역시 승격 사활 걸겠다"

조회수578의견0

안상수 창원시장이 창원의 운명은
관광산업과 광역시 승격이라며
이 것에 사활을 걸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동안 홍준표 경남도지사와 갈등요인이 됐던 광역시 문제를 정면으로
던지면서 돌파의지를 밝힌 것으로 분석됩니다.

안시장은 오늘(25) 간부회의를 통해 이같이 밝히며 저성장으로
미래가 불투명한 상황에서
공무원들이 비장한 각오로 일해 줄 것을 주문했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