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단조성 미끼 거액 받은 김해시 국장 구속

창원지검 특수부는 산업단지 시행사 대표로 부터 금품을 받은 혐의로
김해시청 최모국장을 구속했습니다.

최국장은 김해시 주촌면에서
이노비즈밸리 일반산업단지를 조성하는 시행사 대표 43살 이모씨로 부터
지난 2013년 두차례에 걸쳐 1억원을 받은 혐읩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