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자연의 선물, 노르딕 베리

핀란드 로바니에미 근처에 있는 작은 마을 사아렌킬라입니다.
온통 새하얗게 펼쳐진 눈밭 속에 자리잡은 집은 마치 동화책 속에서 나온 그림 같은데요.

영하 30-40도를 기록하는 북유럽의 추위 속에서 따뜻한 온기를 전하는, 이레네 캉가스니에미의 집 안에는 특별한 음식이 있습니다.

바로 이 블루베리인데요.
파이 위에 올린 까만 블루베리를 오븐에 넣어 구워내면 산해진미가 부럽지 않은 영양만점 요리가 탄생합니다.

올망졸망 담겨있는 노르딕 베리를 수확하는 기간은 7월~9월.
이 기간 주민들은 누구의 간섭 없이 자유롭게 딸 수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노르딕 베리의 90%가량이 여전히 수확되지 못한채 남아있다고 합니다.

풍부한 수분과 영양을 공급하는 슈퍼푸드 노르딕 베리는 핀란드 뿐아니라 북유럽 곳곳에서 발견할 수 있는데요.
비타민이 풍부한 노르딕 베리는 야맹증이나 괴혈병 등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어 북유럽 선원들 사이에서는 오래전부터 사랑을 받아온 식품입니다.

최근에 이러한 노르딕 베리의 효능이 널리 알려지면서 유럽 뿐 아니라 아시아 지역에서도 주문이 쇄도하고 있는데요.

길고 혹독한 북유럽의 추위를 견디게 해주는 자연의 선물 노르딕 베리.

보기만 해도 군침이 돕니다.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