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아기에게 썰매 가르쳐주는 강아지

밭에 놓인 검은색 고무 튜브에 호기심을 보이고 있는 귀여운 아기입니다.

튜브를 썰매 삼아서 타고 싶은데 눈이 너무 익숙하지 않은 눈치예요.

주저하는 아기의 모습에 강아지가 꼬마야, 이거 봐봐.

나처럼 하면 되는 거야라고 말하는 것 같죠.

마치 포복을 하듯 차가운 눈 위에 배를 깔고서 능숙하게 미끄러지는 귀여운 견공.

한겨울 눈 놀이를 한두 번 즐겨본 솜씨가 아닌 것 같네요.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