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박인 경남도의원, 양산 총선출마위해 사퇴

박인 경남도의원이 분구가 예상되는 양산지역 총선출마를 위해 오늘(14) 경남도의원직을 사퇴했습니다.

양산이 지역구인 박의원은 오늘(14) 경남도의회 본회의에서 신상발언을
통해 양산의 선거구가 늘어나는 것이 기정 사실화 되는 상황에서
웅상지역의 박탈감을 덜어주기 위해 총선에 출마한다고 밝혔습니다.

진재운 기자
  • 진재운 기자
  • spring@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