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마이스산업 육성에 5억원 지원

부산시가 올해 지역 마이스(MICE)산업 지원에 팔을 걷어붙이고 나섰습니다.

부산시는 21일 지역 마이스산업의 성장·발전과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올해 전시회·국제회의 지원 및 지역 마이스 기업 마케팅 지원 계획을 확정했습니다.

올해 지원사업은 지역을 중심으로 한 전시·컨벤션 산업발전에 중점을 두고 있습니다.

전시회 개최지원 사업은 모두 5억원의 예산으로 민간에서 개최하는 전시회를 지원합니다.

시는 지역기업 육성을 위해 지역업체에 전체 지원금의 50% 이상을 배정하고, 지원금의 80% 이상을 부산지역에서 사용하도록 권고하고 있습니다.

신규 국제회의 개최지원 사업은 부산지역의 전시·컨벤션 업체에서 신규로 개발한 국제회의를 대상으로 합니다.

사업비는 5천만원으로, 2∼3개 국제회의를 선정해 국·내외 마케팅비, 임대료 등을 지원합니다.

부산시는 업체들이 실질적인 행사준비에 조기 착수할 수 있도록 다음 달 중으로 지원대상을 선정하기로 했습니다.

이병석 부산시 문화관광국장은 “마이스 업계와 전시산업이 동반성장할 수 있도록 현장 전문가 의견을 반영해 지속가능한 마이스산업 성장동력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KNN SNS]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