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아파트*횟집등 밤사이 화재 잇따라

어젯밤 11시 반쯤
경남 양산시 삼호동에 있는
15층짜리 아파트 6층에서 불이나
소방서 추산 2천3백만원의 피해를
내고 30여분만에 꺼졌습니다.

불이 난 집은 주민이 외출한 상태여서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한밤에 난 불로 주민 30여명이 긴급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습니다.

또 오늘 새벽 5시 10분쯤
창원시 진해구 태평로 모 횟집에서도 불이나 소방서 추산 백만원 상당의
피해가 났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