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바위에서 떨어진 50대, 헬기 구조

오늘(8) 오후 3시쯤
부산 이기대 치마바위에서
51살 이모 씨가 팔과 허리를 다쳐
출동한 소방헬기에 의해 무사히
구조됐습니다.

소방당국은 이 씨가 바위 위에서
낚시를 하다 떨어져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황보람 기자
  • 황보람 기자
  • lhwangb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