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어르신들 상대로 불량 전기장판 판매한 일당 적발

노인들을 상대로 불량 전기장판을 판매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부산 남부경찰서는 안전 인증이 조작된 전기장판을 노인들에게 팔아 수억원을 챙긴 혐의로 49살 A씨등 2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A씨등은 지난 2012년부터 경기도 용인시의 한 공장에서 안전인증과 온도조절기를 조작한 불량 전기장판을 만들어 노인들에게 4억원 어치를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이 직접 실험을 해 본 결과 이 불량장판에 계란을 넣어 봤더니 얼마 있지 않아서 반숙이 될 정도로 온도가 높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KNN SNS]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