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향토기업들 영화산업 발전, 적극적으로 참여

미래성장동력 산업인 영화·영상산업 발전을 견인할 “부산영화산업발전협의회”(가칭) 설립이 가시화됩니다.

부산상공회의소를 비롯해 진흥스틸, 한신실리콘 등 향토기업, 창업투자회사인 BK인베스트먼드 등은 23일 부산시청사에서 “부산영화산업발전협의회” 설립을 위한 간담회를 엽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영화제작 환경 구축, 글로벌 영화·영상콘텐츠 기업체 유치, 부산국제영화제의 기업 비즈니스 협력 플랫폼 구축, 글로벌 영화·영상펀드 조성과 영화 촬영 스튜디오 설립 지원 등 협의회 역할과 기능에 대해 주로 논의합니다.

부산상공회의소 등은 이르면 3월 중 부산상의 산하 단체 형태로 협의회를 출범할 예정입니다.

이날 간담회에는 서병수 부산시장이 참석해 지역기업이 시 핵심전략산업인 영화·영상산업 발전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고 나선 것에 고마움과 감사를 표시할 예정입니다.[KNN SNS]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