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 대우조선 올해 수주 제로

경남 거제 삼성중공업과
대우조선해양이 지난달에 이어
이번달에도 단 한건도 선박 수주를
하지 못해 조선 경기 불황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조선업계에서는 두 회사가
한 건도 수주실적이 없는 현재의
상황을 극히 이례적인 일로
보고 있으며 지난해보다 영업 실적이 더 악화될 수도 있다는 전망을
내놓고 있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