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고법 민원실에 휘발유 뿌린 60대 검거

법원의 판결에 불만을 품은 것으로
추정되는 60대 남성이 법원 민원실에
휘발유를 뿌리다 붙잡혔습니다.

오늘(4) 오후 5시쯤 부산고등법원
민원실 앞을 지나던 66살 이 모씨가
1.8리터 생수통에 담긴 휘발유를
뿌렸습니다.

경찰조사 결과 이 씨는 폭행 혐의로
벌금 백만원을 선고받은 것으로 드러났으며 경찰은 정확한 범행 동기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박명선 기자
  • 박명선 기자
  • pms@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