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시원재단, 사회복지사상 수상자 교류 모임

부산과 경남, 울산 지역 사회복지사들의 사기를 높이기 위한 시원 사회복지사상의 역대 수상자들이 한데 모였습니다.

어제(28) 행사는 시원공익재단이 지난 2007년부터 시작한 시원사회복지사상 수상자들이 한데 모여 서로 친목을 다지고 앞으로 나아갈 바에 대한 의견을 함께 나눴습니다.

시원 사회복지사상은 열악한 상황에서도 복지에 대한 사명감을 갖고 활동하는 지역 사회복지사들에게 수상과 함께 해외연수의 기회등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표중규 기자
  • 표중규 기자
  • pyowil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