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한겨레- 김영춘 더불어민주당 후보 진정성 통했나?

계속해서 한겨레 신문 보시겠습니다.

김영춘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부산에서 삼수끝에 성공한 건 진정성이 통했기 때문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그는 지난 2011년 지역구도를 깨겠다며 상대적으로 당선에 유리한 수도권을 버리고 새누리당 텃밭인 고향 부산으로 가족을 데리고 이사를 왔는데요,

지역주민들은 김 후보가 당시 중학생 아들을 설득해 부산으로 왔다는 얘기를 듣고 그의 진정성을 믿기 시작했고 합니다.

지금까지 아침신문 읽기였습니다.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