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안상수시장, 마산만에 두바이 기적 만들겠다

마산해양신도시가 아파트 숲으로 둘러쌓일 것이라는 우려 속에 안상수 창원시장이 마산해양신도시를
문화예술특별시 1번지로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안시장은 오늘(15) 스페인 등 유럽출장을 하루 앞두고 가진 기자회견에서 마산해양신도시에 구겐하임미술관 수준의 아트센터와 해양문화 복합 마리나시티를 유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와함께 전 세계 인공섬 사례를 분석해서 마산만에 두바이 기적을 만들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아파트 시공업체인 부영주택이 개발사업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되면서 시민단체는 고층 아파트 섬이 된다며 반발하고 있습니다.

진재운 기자
  • 진재운 기자
  • spring@knn.co.kr
  •  
  •  

의견쓰기